과채류를 세척하는 가장 좋은 방법은 받아놓은 물

씻어내는 것입니다. 채소와 과일은 흐르는 물에

씻는 것보다 받아놓은 물에 3회 정도 씻어서 먹을 때

잔류농약이 훨씬 잘 제거됩니다.

물에 담가 씻을 경우 채소나 과일의 표면이

불어 각종 잔여물이 잘 떨어져 나가죠.

 

상추를 세척하는 과정에서 들어가는 물 소모량과

세척 시간까지 고려하면 받은 물에 담가

세 차례 씻는 것이 훨씬 효율적이에요.

 

주름이나 털이 많은 상추나 깻잎을 좀 더 꼼꼼하게

씻고 싶다면 받은 물에 3~5분가량 담갔다 물에

30초 정도 씻어내면 좋습니다.

 

과채류의 경우 물에 5분 이상 담가 두면 비타민C

파괴 우려가 있으니 주의하는 것이 좋아요.

딸기의 경우 1분 정도 물에 담근 뒤 흐르는 물에

30초간 씻어주면 좋고 포도의 경우

껍질째 먹는 데다, 송이 안쪽까지 씻기 어려운 경우가 많습니다.

이때에는 밀가루나 베이킹소다처럼 흡착력이 높은 가루를

뿌린 뒤 씻어주면 좋아요. 

  1. 상식으로 알고 있어야겠습니다 ㅎㅎㅎ
    앞으로 과일 씻을 때 받은 물로 씻을게요!

  2. 온 가족이 함께하는 따뜻한 추석 명절 보내시길 바래요^^
    늘 건강하시고요

  3. 잘 보고 갑니다^^

Comment
1 ··· 137 138 139 140 141 142 143 144 145 ··· 280